밀양에서 드러났던 야만적인 국가폭력의 진실을 함께 알리기 위한 1인 시위. 

서울의 경찰청과 경남지방경찰청, 밀양경찰서 앞에서 계속되고 있습니다. 참여해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립니다. 














설정

트랙백

댓글